실시간 무료티비 다시보기

1.jpg2.jpg

 

유명 유튜버 양예원씨가 비공개 촬영회 당시 발생한 성추행은 사실이며 학비를 벌기 위해 참석했다고 증언했다.

10일 오후 서울서부지법 형사4단독(이진용 부장 판사) 심리로 열린 사진 동호인 모집책 최모(45)씨에 대한

두 번째 공판에서 양씨는 검찰 측 증인으로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이날 양씨는 “지난 2015년 8월 29일 비공개 촬영 당시 최씨로부터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당했다”며

“사진을 클로즈업하겠다며 직접 가까이 와 의상을 고쳐주는 척 중요 부위를 만졌다”고 주장했다.

양씨는 자발적으로 촬영회에 참석한 것 아니냐는 주장에 대해 “힘든 기억이지만 학비를 충당하기 위해

어쩔 수 없이 했던 선택”이라며 “지방에서 대학을 다녀야 하는 상황에서 학비를 포함해 생활비까지

충당하려면 최소 500만원 이상이 필요했다. 부족한 돈을 충당하기 위해 다른 아르바이트보다 시급이 높은

촬영회 아르바이트를 할 수 밖에 없었다”고 반박했다. 

 

양씨는 이어 “노출 사진이 이전에 촬영된 상황에서 스튜디오와 긴밀한 연락을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했다”며

“자칫 밉보였다가 이미 촬영한 사진들이 유포될 수 있다는 걱정이 들어 관계를 끊을 수 없었다”고 덧붙였다.

양씨는 증언을 마친 후 “여자로서의 인생을 포기 해야할 만큼 국민적으로 비난을 받고 있다”며

“하루하루 어떻게 살아야 할지조차 걱정이며 현재는 평범한 20대 여성으로 사는 게 목표”라며 눈물을 흘렸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18&aid=000422130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HOT 미아 사거리 만취녀 2019.02.18 0
HOT 한국의 운명을 그대로 예언한 십여년전 영화 2019.02.14 0
HOT 현재 단풍국 경찰이 추적중인 여자 2019.02.14 0
2926 사이다 안마신다는 김수미 2018.10.11 44
2925 휴대용 잔 2018.10.11 39
2924 한국은행 직원복지 2018.10.11 53
2923 헌법재판소 vs 헌법재판소 2018.10.11 30
2922 페미랑 배틀중인 강은비 2018.10.11 45
2921 마지막으로 설탕을 약간 넣어줍니다 2018.10.11 48
2920 윗집에서 독가스를 살포하고 저를 죽이려 하고있어요 2018.10.11 34
2919 살인자들이 미투하는 나라 2018.10.11 41
» 양예원 - 성추행 사실학비 벌기 위해 어쩔 수 없는 선택 2018.10.11 49
2917 평화로운 중국 근황 2018.10.11 64
2916 최근 불법 노점상 없애고 정식세금내고 점포운영 하는 이수역 2018.10.11 60
2915 중소기업계 근황 2018.10.11 45
2914 마이클잭슨 27년전 뮤직비디오 속 독무장면 2018.10.11 43
2913 수박으로 만든 베놈 조각상 2018.10.11 44
2912 현빈 실물로 본 경리 반응 2018.10.10 210
2911 민상이형이 배불러도 억지로 계속 먹는 이유 2018.10.10 83
2910 영화 상류사회 명장면 2018.10.10 188
2909 하루에 행사 5개도 뛰어봤다는 박성광의 실수 2018.10.10 99
2908 사립 유치원 2018.10.10 73
2907 네이버 댓글 작업 교육 현장 2018.10.10 4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 259 Next
/ 259